후진타오, 김前대통령 서거에 애도

후진타오(胡錦濤) 중국 국가주석이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에 애도를 표했다고 중국 외교부가 18일 밝혔다.

친강(秦剛)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후 주석이 이명박 대통령에게 보낸 조전을 통해 애도를 표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친 대변인은 김 전 대통령이 “중국 국민의 가까운 친구였다”면서 중국 정부와 국민은 그가 중국과의 관계 개선을 위해 쏟아부었던 커다란 노력을 결코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