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계자 김정은, 정권 서열 3위 확인”

북한 김정일의 후계자인 김정은이 정권 서열 3위로 확인됐다고 교도통신이 10일 보도했다.


이 통신에 따르면 조선중앙통신은 북한 건국 63주년 기념일이었던 지난 9일 군사 퍼레이드를 보도하면서 김정은을 서열 1위인 김 국방위원장과 서열 2위인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다음으로 소개했다.


작년 9월 조선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취임한 김정은은 당초 서열 6위로 취급됐으나, 올해 3월에는 이름이 서열 3위인 최영림 내각 총리보다 앞서 소개됐다.


하지만 그 이후 서열 2위인 김영남과 함께 소개되는 기회가 없어, 김정은의 서열은 최소한 3위 이내로 추정됐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