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우여 “(민주당) 종북세력 숙주 노력하지 않았나”

황우여 새누리당 대표는 9일 민주당에 대해 “민주주의 훼손세력과 무분별하게 연대해 자유민주주의에 기생한 종북세력의 숙주노력을 하지 않았는지, 또 지금도 비호하고 있지 않은지 반성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지금 우리 정치권은 자유민주주의를 좀먹어온 종북세력을 축출해 건강한 자유민주주의의 기본질서를 지키는 데 일체가 돼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황 대표는 ‘새누리당 뿌리는 독재’라는 김한길 민주당 대표의 발언에 대해 “국회를 무시하고 헌법과 국회법에 따른 원활한 활동을 방해하는 발언은 의회민주주의를 해치는 행위”라면서 “새누리당은 자유민주주의를 위한 투쟁의 몸부림을 용공색깔이라며 험담하는 역색깔론을 경계한다”고 지적했다.


최경환 원내대표는 이석기 의원 제명안에 대한 민주당의 신중론에 대해 “만일 민주당이 공개적으로 말한대로 종북세력을 이 기회에 척결하고 결별하는 것이 진정한 의도라면 제명안에 적극 임해달라”고 주문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