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北의 과학교류 재개요청 거부

호주 정부는 북한이 과학분야 교류 프로그램의 재개를 요청한데 대해 핵문제가 진전을 보이기 전에는 불가능하다며 거부 의사를 밝혔다.

호주 외무부는 18일 발표한 성명에서 북한이 “핵 문제를 실질적으로 진전시키기 전까지” 양자간 관계를 정상적으로 되돌리지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성명은 “북한이 6자회담에 반드시 무조건적으로 복귀해야 하며 진전을 지연시키기 위해 회담 참가를 관계 없는 부차적인 문제와 결부시킬게 아니라 건설적인 참여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북한은 호주 정부의 지원을 받아 호주에서 공업과 농업 전문가들에 대한 연수를 진행해 왔지만 지난 2002년 북한 핵문제로 인한 긴장이 고조되며 이 프로그램도 중단됐다.

호주 언론에 따르면 북한은 호주 의회에 교류 프로그램 재개를 위해 보낸 청원서에서 이 프로그램이 “상당이 유익”했다며 호주 정부에 감사 의사를 표했다./시드니=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