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현정은 회장, 14일 평양 방문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과 김윤규 현대아산 부회장이 북한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초청으로 평양에서 열리는 ‘6.15통일대축전’에 참가하기 위해 오는 14일 방북한다고 현대그룹이 13일 밝혔다.

현대그룹은 현 회장의 이번 방북이 북측 아태위원회가 민간대표단 300명과는 별도로 지난 2000년 6.15남북정상회담에 기여한 현대그룹의 공을 인정해 특별히 초청해 이뤄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 회장과 김 부회장은 민간대표단과 함께 14일 오전 8시30분 인천공항을 출발, 15일 통일대축전에 참가하고 북측의 사업파트너인 아태위원회 관계자들과 만나 사업전반에 관해 협의한 뒤 17일 오후 귀국할 예정이다.

현 회장의 평양방문은 지난 2004년 5월에 이어 두번째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