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아산 “협력업체들과 방북 조율중”

현대아산은 금강산지구에 투자한 협력업체들과 오는 25일 북한을 방문하는 방안을 조율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현대아산은 최근 북한으로부터 금강산지구 내 남한 부동산 소유자를 25일 소집하겠다는 통지문을 받은 것과 관련, 지난 19일 일연인베스트먼트 등 협력업체들과 논의를 벌였다.

현대아산 관계자는 “협력업체들도 북한을 방문해야 한다는 의견들이 많다”면서 “방북이 확정되지는 않았지만 그렇게 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추가 논의를 거쳐 방북 여부와 방북 대상자 등이 확정되면 늦어도 23일까지는 당국에 방북 신청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금강산지구에 130억원을 들여 호텔을 지은 일연인베스트먼트를 포함해 지구 내에서 사업을 벌이는 20여개 업체들의 단체인 금강산발전협의회 임원들도 현대아산과 방북을 협의하고 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