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아산, 北 수해 복구물자 지원

현대아산은 북측 금강산지역 수해를 돕기위해 22일부터 건설자재, 생필품 등의 복구물자를 지원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수해복구 지원물자는 22일, 25일, 31일 등 3차례로 나눠 전달되며 1차에는 시멘트와 철근, 2차에는 밀가루와 천막, 3차에는 밀가루가 북측에 제공된다.

지원 규모는 시멘트 500t, 밀가루 240t 등 25t 트럭 37대 분량이다.

현대아산은 지난해 8월 금강산지역 수해 때도 시멘트 500t, 밀가루 200t 등을 지원했다.

현대아산 관계자는 “북측의 피해가 매우 심각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면서 “이번 지원이 조속한 피해 복구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