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군 “대북지원 중단해야”

대한민국 재향군인회는 5일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와 관련, “정부는 일체의 대북지원 중단과 대량살상무기 확산방지구상(PSI) 참여 등 북한에 대한 압박수위를 한층 높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향군은 이날 북한 로켓 발사 직후 성명을 내고 “북한의 로켓 발사 강행은 국제사회의 진정어린 충고와 걱정을 헌신짝처럼 차버린 만행이며, 국제사회에 대한 도발”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향군은 “미국도 대북지원과 미북 대화를 중단하고 더욱 강력한 대북제재를 시행해야 한다”며 “6자회담 당사국들은 힘을 합쳐 북핵폐기를 지속적으로 압박해야 한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