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군 “北, 무력도발행위 중단해야”

재향군인회는 27일 북한의 해안포 사격과 관련, 성명을 통해 “남북한의 긴장조성과 전쟁발발 위협을 가중시키는 북한의 연이은 대남무력도발 위협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무력도발 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향군은 “정부는 북한의 모든 무력도발이 사전에 계획되고 철저히 준비된 도발이라는 점을 인식하고, 무력도발 위협에 단호하게 대처해야 한다”며 “군은 완벽한 대비태세를 구축하고 도발을 감행할 경우에는 다시 도발할 엄두조차 내지 못하도록 철저히 응징하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