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군·상이군경회, 北황강댐 무단방류 규탄

재향군인회와 상이군경회는 8일 성명을 통해 북한이 임진강 황강댐을 무단 방류한 것을 규탄하고 사과할 것을 촉구했다.

향군은 성명에서 “북한은 전화 한 통이면 귀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었는데도 이를 무시했다”며 “북한은 야만적인 만행에 대해 엄중히 사과하는 한편 재발 방지를 약속하고 책임자를 문책해야 한다”고 밝혔다.

상이군경회는 “북한이 아무 통보도 없이 황강댐을 방류한 것은 국제법까지 위반한 사실상의 범죄행위이며 무력도발과도 다름없다”며 “정부는 북한의 엄중한 사과와 함께 책임자 문책을 요구하라”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