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참 “北 해군사령부 주장 사실무근”

합동참모본부 관계자는 21일 10여 척의 남측 함정이 북측 영해를 침범했다는 북한 해군사령부의 주장은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합참 관계자는 “우리 측 함정은 서해 북방한계선(NLL) 이남 해상에서 정상적인 경계임무를 수행하고 있다”면서 “NLL 이북 북측 영해를 침범했다는 북측의 주장은 근거가 없다”고 말했다.

북한 해군사령부는 이날 보도를 통해 남측 함정들이 16일부터 20일까지 황해남도 옹진군 기린도와 강령군 쌍교리 앞 북측 영해를 침범했다고 주장했다.

북한은 NLL을 대신해 새로운 해상경계선을 설정해야 한다는 의도에서 매년 5~6월 집중적으로 남측 함정이 영해를 침범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