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참 “北 수역침범 주장, 일고의 가치도 없다”

합동참모본부는 1일 북한 인민군 해군사령부의잇단 ‘수역침범’ 주장에 대해 “일고의 가치도 없는 것”이라고 밝혔다.

합참 관계자는 “우리 수역을 정상적으로 경비중인 함선에 대해 (북측이) 도발운운하는 것은 남북 기본합의서의 정신에 위배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더구나 최근 (북방한계선 문제를) 북한측이 원인을 제공한 핵문제와 연결시키고 있는 것은 어불성설로서 일고의 가치도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북한 인민군 해군사령부는 지난달 28일 “남조선(남한)군 당국자들이 지난24일에 이어 27일과 28일에도 수 차례에 걸쳐 구월봉과 순위도 남쪽 우리측 수역에전투함선을 침범시켰다”고 주장했다.

북측은 또 “미제가 조선반도의 핵문제를 구실로 우리 공화국(북한)을 군사적으로 압살하기 위해 북침전쟁 책동에 열을 올리고 있는 때에 남조선군이 조선 서해에서 군사적 도발을 더욱 노골적으로 감행하는 것은 용납할 수 없는 도전행위이자 반민족적 범죄행위”라고 비난했다.

남측 함정의 북측 수역 침범을 주장한 해군사령부의 이날 발표는 지난 1월 21일,24일, 27일과 2월 4일, 7일, 12일에 이어 올들어 일곱 번째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