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경북도 김책제철소를 시찰하는 김정일

노동신문 7일자는 김정일의 김책제철연합기업소 시찰소식을 실었다. 함경북도당 책임비서 홍석형과 당중앙위 부장 박남기가 동행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김정일은 새로 건설된 4호 해탄로를 비롯한 여러 곳을 돌아보면서 기술개건정형과 생산실태를 요해했다고 전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