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북핵실험 방조 정부·여당 규탄”

한나라당은 12일 국회의 북핵실험 규탄 결의안 채택 직후 의원총회를 열어 별도의 `대북결의 성명’을 채택하고 “북한 핵실험을 방조한 정부.여당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성명은 “국가 안보와 체제 수호의 신성한 의무를 방기하고 국민의 생명마저 팽개치는 정부와 집권 여당의 반민족적 작태를 강력 규탄하고 북한 핵을 용납할 수 없음을 강조한다”면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대국민 사과와 대북 포용정책의 전환 등을 요구했다.

성명은 또 ▲북핵 관련 내각 책임자 전원 인책 ▲금강산 관광 및 개성공단 사업 등 대북지원사업 중단 ▲전시 작전통제권 단독행사 논의 중단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안 및 대량살상무기 확산방지구상(PSI) 동참 등을 촉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