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대통령 발언, 한반도 안보위협 호도”

한나라당 나경원(羅卿瑗) 대변인은 7일 “북한에 핵무기가 있어도 한국 군사력은 우월적 균형을 이루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호주 발언에 대해 “비대칭 전력으로 인한 한반도 안보 위협을 호도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나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노 대통령의 호주 발언은 해석에 따라 북한 핵 보유를 용인하는 것 아닌가, 북핵을 인정하겠다는 본심을 드러낸 것 아닌가 하는 의심이 들게 한다”면서 “북핵을 용인하는 듯한 대통령의 안보 불감증과 안이한 현실 인식에 개탄을 금치 못한다. 북핵 사태 이후 대북 정책이 한점도 바뀌지 않은 이유를 알 것 같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