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갑 “北미사일 日에 군국주의 빌미 제공”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대표는 6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 사태와 관련, “북한이 현재와 같은 정책을 쓰는 것은 미국에 대항하기 위해서이지만 결과적으로는 일본의 군국주의화에 빌미를 제공하게 된다”고 밝혔다.

한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변양균(卞良均)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미국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미·일 군사동맹을 강화하는 구실로 삼고 미사일 방어체제망을 완성해 중국을 포위할 때까지 써먹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한 대표는 이어 “남북 장관급 회담이 예정돼 있는데 이 같은 채널을 통해 결국 피해를 보는 것은 북한과 한국밖에 없다는 메시지를 강력히 보내야 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