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총리 “北, 야영객 사고원인 설명해야”

한승수 국무총리는 7일 경기도 연천군 임진강 야영객 실종 사고현장을 방문, 북한의 사전 통보없는 황강댐 방류에 대해 유감을 표시하고 재발방지를 요구했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야영객 실종 사고현장을 둘러본 뒤 “이번 사고의 원인은 북한에 있다”며 “북한은 사고원인에 대해 설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다시는 이러한 사태가 재발되지 않도록 할 것을 북한 당국에 강력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한 총리는 아울러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항구적인 대책을 수립해야 한다”면서 “조기경보체제와 관계부처간 협조에 문제가 없었는지 철저하게 원인을 규명하고 보완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와 관련, 정부는 이날 오후 권태신 국무총리실장 주재로 긴급 관계부처 차관회의를 열어 대책을 논의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