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각국 외교노력 6자재개 이어져야”

한.중 외교장관은 18일 북핵 6자회담 재개와 관련, 현재 진행중인 각국의 외교적 노력이 회담 재개와 북한의 실질적 비핵화 논의로 이어지도록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과 중국 양제츠(楊潔지<兼대신虎들어간簾>) 외교부장은 이날 낮 베이징(北京) 댜오위타이(釣漁臺)에서 한.중 외교장관 회담을 가진 자리에서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외교부 김영선 대변인이 전했다.


유 장관은 이 자리에서 중국이 6자회담 의장국으로 적극적 외교노력을 경주하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하고 향후 대응과정에서 관련국들과도 긴밀한 협의를 계속해나가는 입장을 전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