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일 정상회담 내달 14일 후쿠오카 개최

한국과 일본, 중국의 3국 정상회담이 다음달 14일 후쿠오카(福岡)에서 개최될 예정이라고 요미우리(讀賣)신문이 1일 보도했다.

이번 정상회담에는 한국의 이명박 대통령을 비롯해 중국의 원자바오(溫家寶) 총리와 일본의 아소 다로(麻生太郞) 총리가 참석, 북한 핵 문제와 세계적인 금융위기 대응 방안 등이 논의될 것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3자 정상회담은 당초 지난 9월 고베(神戶)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후쿠다 야스오(福田康夫) 총리의 갑작스런 퇴진으로 연기된 바 있다.

한중일 정상회담은 그동안은 국제회의에 때맞춰 개최돼 왔으나 별도로 개최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