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외교차관 전략대화 개최

한국과 일본은 29일 서울 외교통상부 청사에서 제7차 차관급 전략대화를 열고 양자현안과 북핵문제를 비롯한 국제정세 등에 대해 논의했다.

권종락 외교부 제1차관과 야부나카 미토지(藪中三十二) 외무성 사무차관이 참여한 이번 대화에서 양국은 지난 13일 열린 한.일 정상회담의 후속조치를 점검하는 한편 다음달로 예정된 정상회담의 의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는 등 양국관계 증진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또 북핵문제를 비롯한 동북아 정세와 국제금융위기에 대한 공동 대응방안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권종락 차관은 모두발언을 통해 “이번 전략대화를 통해 양국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방안과 동북아를 비롯한 국제정세에 대한 인식을 공유해 양국관계가 성숙한 동반자관계로 나아가는 기반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야부나카 사무차관은 “한.일 양자관계는 물론 동아시아와 국제경제 문제 등에 대해 기탄없는 의견 교환이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일 차관 전략대화는 양국이 지역 및 국제 문제들에 대해 보다 큰 틀에서 논의, 협력해 나가자는 취지에서 2005년 10월 출범한 협의체로, 이번이 7번째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