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외교장관 “북핵문제 긴밀협력”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9일 나카소네 히로후미(中曾根弘文) 일본 외상과 전화통화를 갖고 북핵문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문태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나카소네 외상이 오늘 오전 취임 인사차 전화를 했다”면서 “양 장관은 한일관계 발전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고 앞으로도 북핵문제 해결을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고 소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