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화폐박물관, 탈북 청소년 초청 행사

한국은행 화폐금융박물관은 22일 서울 송파구 소재 탈북 청소년 대안학교인 ‘하늘꿈 학교’에서 검정고시를 준비 중인 탈북 청소년 30명을 초청해 박물관 관람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들은 금융박물관에 전시된 세계 각국의 화폐를 관람하고 ‘돈 바로 알고 바로 쓰기’라는 주제의 경제 강의를 들은 뒤 남산타워를 관람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