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평화 책임 당사자끼리 대화로 해결”

북한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는 22일 한반도의 평화를 보장하려면 ’책임있는 당사자들끼리’ 대화와 협상을 진행하고 그를 통해 제반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사이트는 ’대화와 협상의 원칙을 지켜야 한다’ 제목의 글에서 “역사적 경험은 북과 남 사이, 조(북).미 사이에 서로 대결에서 대화로 방향이 전환되면 그 대부분의 경우 정세가 완화되고 첨예한 정치.군사적 문제들이 적지 않게 해결됐다는 것을 보여주지만 대화를 부정하고 대결을 추구했을 때에는 이와는 반대로 돌이킬 수 없는 후과를 초래했다”며 이같이 지적했다.

사이트는 “물론 조선반도 문제가 여러가지 복잡한 요인들로 인해 그 해결이 생각처럼 쉽지 않고 풀기 어려운 문제들이 한두가지 아니지만 높은 인내력과 자제력을 발휘해 대화와 협상을 진행한다면 얼마든지 문제의 해결을 볼 수 있다”고 강조했다.

우리민족끼리는 대화와 협상에서 성과를 거두려면 우선 당사자들 사이에 자주권 존중의 입장을 지켜야 한다며 “자기의 요구만을 먼저 내세운다든가, 대화를 그 누구에 대한 압력의 공간으로 생각한다면 대화와 협상 자체가 파탄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적대적인 대결의식에서 출발하거나 일방의 이익만을 추구하는 협소하고 근시안적인 입장에서 대화와 협상에 임해서는 안된다”며 한때 남측이 대화에서 이런 입장을 보여 실망을 줬는데 “문제는 이러한 경향이 오늘 극우보수세력 속에서 되살아나 좋게 발전하는 북남관계에 부정적 영향을 주고 있다”면서 사례로 한나라당의 제2차 남북정상회담 관련 발언을 꼽았다.

사이트는 이어 “대화마당에서 한 약속은 어떤 경우에도 책임지고 실천해야 한다”며 과거 미국은 대북적대정책을 중단하고 북미관계를 개선하겠다고 수차례 약속했고 대통령이 나서 담보서한까지 보냈지만 지켜지지 않았고 오히려 한반도에서의 전쟁위험은 증대돼 왔다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