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6자회담 재개안 실무 협의중”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14일 북핵 6자회담 재개를 위한 방안을 한미가 “실무적으로 협의중”이라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오전 백악관에서 조지 부시 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진 뒤 언론회동에서 이렇게 말하고 “그러나 내용이 아주 복잡하고 완결되지 않았다”며 구체적인 설명을 하지 않았다.

노 대통령은 “중요한 것은 한국에는 북핵문제만 있지만, 미국엔 이란 핵, 레바논, 이라크 등 전 세계의 많은 복잡한 문제들이 있음에도, 이처럼 긴밀한 협의를 통해 6자회담 재개를 촉진하기 위한 범 정부적 노력을 (미국이) 기울인다는 사실 자체”라고 강조했다./워싱턴=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