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30일 북핵 실무급 협의..美국무부 한국과장 방한

조희용 외교통상부 대변인은 29일 “성 김 미국 국무부 한국과장이 오늘 한국에 도착해 내일 우리측 정부 관계자들과 주요 현안 협의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성 김 과장이 알려진대로 북한을 방문하며 이에 앞서 한국을 방문, 6자회담 과정을 가속화하는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성 김 과장이 북한에 간다는 것은 그동안 양자(북.미), 또는 6자간 협의를 진전시키기 위한 목적이라고 생각한다”면서 “6자 관련국간 긴밀한 대화를 통해 신고문제로 다소 지체되고 있는 6자회담의 과정이 보다 가속화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