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정상 “북한 도발에 단호히 대응”


박근혜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첫 정상회담을 갖고 공동기자회견을 통해 북한의 도발에는 단호히 대응하되 대화의 문을 열어 둘 것이라고 밝혔다. 양국 정상은 또 한미동맹 60주년에 맞춰 향후 수십 년간 양국 관계의 새로운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문건인 ‘한미동맹 60주년 기념 공동선언’을 채택했다. /사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