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새 당명 ‘새누리당’ 결정

한나라당의 새 당명이 ‘새누리당’으로 결정됐다.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회는 2일 오전 전체회의를 열고 당명 개정안을 의결했다.


국민 공모를 통해 선발된 응모작 가운데 하나인 새 당명은 오는 13일 전당대회 수임기구인 전국위원회 의결절차를 거쳐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한나라당 간판은 14년 3개월 만에 내려지게 됐다. 한나라당은 지난 1997년 11월 신한국당과 민주당의 합당으로 탄생한 정당이다.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은 “이제 당의 간판인 당명까지 바꾸게 된다”며 “이렇게 생각과 사람과 이름까지 바꾸게 된다면 우리 당은 완전 새로운 당으로 거듭나게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어 “새 이름에 걸맞게 진정으로 새로운 당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더욱 박차를 가해 달라”고 당부했다.


새누리당의 어원은 새로움의 ‘새’와 나라를 가리키는 또 다른 우리말 ‘누리’를 합쳐 만들어졌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