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사실상 대북 제재중”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14일(현지시각) 대북 제재문제와 관련, 한국은 이미 북한에 대해 사실상 제재조치를 취하고 있고 국제사회와 미국도 그러하다며 현 단계에서 “새삼스럽게 제재를 말할 단계가 아니다”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오전 백악관에서 조지 부시 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진 뒤 언론회동에서 “한국은 미래 남북관계를 위해 제재라는 용어를 쓰기를 매우 꺼리고 있다”고 말하고 “그러나 북한의 미사일 발사 후 (북한에) 제공키로 했던 쌀과 비료를 제공하지 않기로 결정해놓은 상황은 사실상 제재나 다름없다”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또 “유엔의 대북 결의에 따라 각국이 조치를 취하고 있고, 미국은 자체 제재도 진행중”이라고 말했다./워싱턴=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