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뒤면 사라질 북한 영변 핵시설 냉각탑

북한이 26일 핵신고서를 6자회담 의장국인 중국에 제출한뒤 27일에는 영변 원자로 냉각탑(노란 점선내) 폭파행사가 예정돼 있다. 이로써 ‘10.3합의’ 이후 8개월여 휴지기를 맞았던 북핵폐기 프로세스가 본격 가동될 것으로 전망된다. 오른쪽 사진은 지상에서 본 냉각탑./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