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란드, 작년 100만유로 대북 지원

핀란드가 지난해 100만 유로 상당을 북한에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26일 코트라(KOTRA)는 핀란드 외무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 핀란드가 지난해 씨감자 프로젝트와 의료인프라 원조와 관련해 북한에 100만 유로 상당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핀란드는 또 1998∼2004년 기간 북한에 인도적 차원에서 모두 705만 유로를 지원했다고 코트라는 전했다.

핀란드의 이 같은 대북 원조는 핀란드적십자사, 유엔국제아동기금(UNICEF), 세계식량기구(WFP), 식량·농업기구(FAO) 등을 통해 이뤄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