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에서 북조선인민위원회 발족, 위원장에 김일성(1946.2.8)

1946년 8월 북조선임시인민위 1차회의에서 김일성

소련과 조선공산당 북조선분국은 1946년 2월 8일에 북조선임시인민위원회(북임인위)를 수립하여 1945년 10월에 조직된 행정10국을 대체하였다. 북임인위는 사실상 단독정부로서의 기능을 수행하게 되었고, 소련군의 북한정치에 대한 관여는 점차 축소되고 조선인의 역할이 확장되는 계기가 마련되었다.

북임인위 위원장에 추대된 김일성은 조공분국의 지도자로서보다 북임인위 위원장으로서 대중적인 명망과 위상을 강화하고자 하였는데, 북임인위 위원장이라는 직책은 김일성에게 인민의 최고지도자라는 위상을 심어주는 중요한 계기가 되었다.

조공분국과 국가기구를 완전히 장악하지 못하고 있었던 김일성은 북임인위 위원장이 됨으로써 국가권력을 통하여 정치기구와 당에 대한 헤게모니를 강화하는 기회를 가지게 되었다. 또 이 시점에 군과 보안기구가 항일유격대 출신세력에 의하여 장악되어 감으로써 김일성의 권력 기반을 확충하였다. 이로써 김일성은 중앙의 국가기구를 주도하여 당조직을 확대 강화시키고, 다시 중앙과 지방의 국가기구를 당이 주도하는 변화를 이루어냈다.

북임인위는 비록 소련과의 협의를 거쳐야 했지만 모든 법령과 결정의 초안을 북임인위 산하의 각 국이 작성하게 되어 중요한 정치적 결정이 필요한 부분을 제외하고는 실질적인 권한을 확보했던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김일성은 정치기반을 강화해감에 따라 하부에 대한 지도능력을 확대하였으며, 북임인위는 점차 교육 훈련과 재정 등 모든 면에서 지방인민위원회에 대한 영향력을 강화해 갔다.

The DailyNK 자료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