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서 남북경제협력 위한 투자설명회 개최

한국산업단지공단은 민간차원으로는 처음으로 남북경제협력을 위한 대규모 투자설명회를 다음달 1일 평양에서 개최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남한의 한국산업단지공단과 북한의 민족경제협력위원회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이 투자설명회에는 한국에서 김칠두 산단공 이사장, 오상봉 산업연구원 원장, 국가산업단지 경영인협의회 회장단 등 기업인 28명을 비롯해 섬유산업연합회, 유통업계 , 중소기업진흥공단, 한국무역협회, 한국산업은행 등 유관기관 관계자 10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북한측에서는 민족경제협력위원회 관계자와 새별, 삼천리, 광명성 등 산업계 관계자 2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평양 양각도호텔 연회장에서 개최되는 이 투자설명회에서는 남.북한이 ‘남북한경제협력 활성화 방향과 과제’와 ‘북한의 투자환경’에 대해 각각 주제 발표하고 남한의 기업체 대표와 북한의 산업계 관계자가 투자상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남한의 산업시찰단 일행은 ㈜안동대마방직(대표이사 김정태)이 북한측과 50대50으로 설립해 이번에 개업식을 갖는 평양대마방직합영회사를 방문한다.

또 북한 민족경제협력위원회에 들러 민간차원의 남북경제협력방안을 논의하고 평양 인근에 소재한 평양방직, 평양편직물직장 등 산업시설을 둘러볼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