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스 만평] 메뚜기 장사 소탕전…북한판 오징어 게임?

소셜공유
그레고리 펜스(Gregory Pence)
그레고리 펜스 : 전(前) 풀브라이트(Fulbright) 연구원으로 한국의 프로파간다 및 민중 미술을 연구했다. 현재 여러 매체에 카툰을 게재하고 있다. 가족과 고양이와 함께 서울에 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