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진당, ‘정치검찰 진보탄압 대책위’ 구성

통합진보당은 검찰의 당원명부 압수수색에 대응하기 위해 ‘정치검찰 진보탄압 대책위원회’를 구성했다.


혁신비상대책위원회 이정미 대변인은 23일 브리핑을 통해 위원장으로 민병렬 혁신비상대책위 집행위원장을 선임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대책위는 공동변호인단을 구성해 법적 대응을 하고, 촛불집회를 개최하면서 야권·시민사회 진영과 함께 공동대응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통합진보당은 또 비례대표 부정 경선 의혹 규명을 위해 2차 조사를 실시하는 ‘진상조사 보고서 결과에 따른 후속처리 및 대책 특별위원회’를 외부인사 중심으로 구성하기로 했다.


진상조사 보고서 특별위에는 김동한 법과인권연구소 소장, 변춘희 교육희망네트워크 공동운영위원장, 조지훈 변호사, 김유진 민언련 사무처장 등이 위원으로 선인됐다. 위원장은 추가 인선을 마친 뒤 호선하기로 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