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인터넷 통일 방송’ 출범 준비

통일부가 올해 안에 인터넷 ‘통일 방송’을 출범할 것으로 9일 알려졌다.


통일부는 새해를 맞이해 세운 3대 추진 목표 중 하나인 ‘통일에 대비한 준비’의 일환으로 인터넷 ‘통일 방송’ 출범 작업을 진행한다.


이번에 출범 예정인 인터넷 ‘통일 방송’은 통일문제에 대한 범국민적 인식 제고를 위해 통일문제와 북한의 실상에 대한 각종 콘텐츠를 제작, 인터넷 동영상 및 라디오로 방송할 예정이다.


라디오 방송의 경우 매일 1~2시간 씩 생방송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통일 방송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외부의 방송 전문가들도 영입할 계획이다.


이날 통일부 관계자는 “외부에서 방송 전문가 3명 정도를 영입해 정책 홍보과 내에 4~5명 정도로 구성된 방송 팀을 꾸릴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인터넷 ‘통일방송’이 일정 수준의 시청층을 확보해 안정적인 궤도에 오르면 케이블 채널의 시간대를 선정, 자체 제작한 통일 및 북한 관련 콘텐츠를 방송하는 방안도 추진 중으로 알려졌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