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국제기구.민간통한 대북수해지원 검토”

통일부는 26일 정부 차원이 아닌 국제기구나 민간단체 등을 통한 대북 수해지원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현재 정부 차원의 수해지원을 검토하는 것은 없지만 다른 방안에 대해 검토하고 있다”며 “수해지원과 관련한 북한의 피해가 계속 보도되고 국제사회에 지원요청을 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그는 구체적인 대북 지원방안과 관련, “국제기구를 통해 수해지원에 참여하는 방법도 있고 민간이 하는 게 있다”며 “북한이 국제사회에 지원을 요청한 사안까지 포함해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당국자는 `수해지원에 쌀이 포함되느냐’는 질문에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은 그런 것은 아니고 긴급구호성 지원”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