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北축구팀 전훈에 2억5천만원 지원

통일부가 20일부터 우리측 지역에서 전지훈련을 시작한 북한 청소년 축구 대표팀에게 2억5천만원을 지원한다

정부 당국자는 20일 “우리 측 지역에서 한 달 간 훈련하는 북한 청소년 축구팀의 숙식 등 체재 비용으로 남북협력기금에서 2억5천만원을 지원한다”고 말했다.

이 비용은 남북협력기금의 ‘인적 왕래 지원’ 용도로 무상 지원된다.

북한 청소년 축구대표팀 32명은 이날 오전 입국했으며 제주 롯데호텔에 머물며 전지훈련을 한 뒤 광양과 창원, 수원, 서울 등지로 이동하며 훈련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