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의 딸 대장정’ 마산 도착, 백만엽서 운동 전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