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자 여러분 영국 유학 도전해 보세요”

주한 영국대사관은 지난달 1일부터 내달 15일까지 탈북자를 포함한 한국인들을 대상으로 2014년과 2015년 쉐브닝 영국 외무부 장학금 신청을 받고 있다.


영국 외무부 쉐브닝 장학금은 현재 118개국에서 운영되는 세계적인 장학제도로서, 해당 기간 영국 내 유수의 대학에서 1년간 석사 과정을 수학할 수 있는 학비와 생활비가 지원된다. 지난번 24명의 탈북자 등이 쉐브닝 장학금 받았으며, 이번에도 비슷한 숫자가 선발될 것으로 보인다.


영국대사관은 “쉐브닝 동문들은 각 나라에서 정치, 비지니스, 언론, 정부, 종교, 학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리더로서 활동하고 있다”면서 “한국에서는 정운찬 전 총리를 비롯해 정희선 전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원장, 최광 국민연금 이사장 등 1100명이 넘는 쉐브닝 동문들이 있다”고 말했다.
 
신청서 및 자세한 사항은 영국 외무부 쉐브닝 사이트( www.chevening.org)에서 열람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