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대학생 대상 리더십 캠프

“탈북 대학생들 가운데 진취적이고 적극적인 마인드를 가진 인재들을 키우고 싶습니다.“

여름방학을 맞아 탈북 대학생들을 위한 전문 리더십 캠프가 열린다.

사단법인 북한인권시민연합(이사장 윤현)은 24일 서강대, 중앙대 등 7개 대학의 학생 10여명을 초청해 25∼28일 통일교육원에서 ’제4회 탈북 대학생 리더십 캠프’를 연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캠프에는 한국외국어대, 경북대, 그리스도신학대 출신의 대학생도 참가해 윤여준 전 환경부장관 등 강사로부터 리더십 교육과 취업, 면접준비 방법 등 다채로운 강의를 듣는다.

북한인권시민연합 관계자는 ”탈북 대학생들은 생활고, 진로문제 등 어려움으로 인해 대학 생활에 적응하지 못하고 중도에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면서 ”이들에게 바람직한 대학생활과 취업, 인생 계획을 설계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었다“고 캠프 개최의 배경을 설명했다.

이번 리더십 캠프에는 윤 전 장관 외에 박범진 전 국회의원, 김상훈 금강제화 광고팀장 등도 강사로 나서 어려움을 극복하고 자신의 목표를 성취한 경험을 들려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