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실 “日관방 발언 대응할 가치 못느껴”

국무총리실은 30일 마치무라 노부타카(町村信孝) 일본 관방장관이 한승수 총리의 독도방문에 대해 부적절하다는 반응을 보인 것과 관련, “총리가 자국 영토를 방문하는 것은 당연한 일로 공식적으로 대응할 만한 가치도 못느낀다”고 밝혔다.

김왕기 공보실장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어느 나라든 국무총리가 자국 영토를 방문하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일로 이에 대해 누가 뭐라고 하는 것은 그 자체가 부적절하다고 본다”며 “더 이상 공식적으로 대응할 만한 가치를 못느낀다”고 밝혔다.

외교부 관계자도 이날 오전 정부 청사 별관에서 기자들을 만나 “우리 총리가 우리 영토인 독도를 가는 것은 당연하다”고 말했다.

한편 한 총리는 전날 역대 국무총리 가운데 처음으로 독도를 방문해 `동해의 우리땅 독도’라는 문구가 새겨진 표지석을 설치하고 “독도는 역사적, 지리적, 국제법적으로 우리의 땅이자 영토”라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