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코 하원의장 남북한 연쇄 방문

루보미르 자오랄레크 체코 하원의장이 김원기(金元基) 국회의장 초청으로 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 일정으로 한국을 공식 방문한다고 국회 사무처가 18일 발표했다.

자오랄레크 의장의 방한은 지난 1990년 양국 외교관계 수립이후 체코 의회인사의 첫 공식 방문으로 양국간 우호관계를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자오랄레크 의장은 방한에 앞서 21일부터 24일까지 북한을 방문할 예정이어서 악화되고 있는 북핵문제 등 남북관계와 관련한 북측 내부사정을 파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전망이다.

자오랄레크 의장은 방한 기간에 김원기 의장과 만나 양국 의회간 교류협력 증진방안 및 북핵 문제 등에 관해 논의하고, 반기문(潘基文) 외교통상부장관도 면담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