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김정일 방중 확인중”

김만수(金晩洙) 청와대 대변인은 10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극비 중국 방문 보도와 관련, “어느 곳으로부터도 확인은 안되고 있으며, 계속 확인중”이라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을 통해 김 위원장의 방중 여부에 대한 기자들의 사실 확인 요청에 대해 이같이 밝히고 “그런 얘기들이 워낙 많아 크게 신빙성을 두고 있는 것 같지는 않지만, 계속 확인중이라는 것이 기본 입장”이라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또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사무처도 이렇다 저렇다 얘기 못하고 있고 계속 확인중”이라고 덧붙였다.

정부 당국자는 이와 관련, “김 위원장 방중 여부가 공식적으로 확인은 안된 상태”라며 “여러 가지 정세로 봐서 가능성은 있지 않겠느냐고 조심스럽게 판단하고 있지만 추가로 확인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북.중 관계는 정부대 정부 관계도 있지만 당대당 관계도 있다”며 “당이 추진하는 경우에는 정부가 관여하지 않기 때문에 정부가 공식적인 확인을 못하는 경우도 있는데 그런 내부 사정이 있는 것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