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영우 6자회담 수석대표 오늘 방중

북핵 6자회담 우리 측 수석대표인 천영우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한중 수석대표간 협의를 위해 12일 중국을 방문한다고 외교통상부가 밝혔다.

조희용 외교부 대변인은 “천 본부장은 13일 오전 중국 측 6자회담 수석대표인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과의 면담을 위해 오늘(12일) 오후 베이징(北京)으로 떠날 예정”이라고 전했다.

조 대변인은 “천 본부장의 이번 방중은 9.19 공동성명 이행을 위한 제2단계 조치의 이행 문제 등 6자회담 관련 사항을 협의하기 위한 의장국과의 양자협의 목적”이라고 전했다.

천 본부장은 특히 내주 중 방북 예정인 우 부부장과 북한이 연내에 성실한 핵신고를 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방안에 대해 집중적으로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