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영우 “핵심쟁점 타결 쉬운 일 아니다”

천영우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11일 나흘째 맞은 6자회담 상황과 관련, “쟁점이 한 두 가지로 좁혀졌지만 쟁점들이 여러 나라들의 핵심적인 이해관계가 걸린 상황이기에 타결한다는 게 쉬운 일이 아니다”고 말했다.

천 본부장은 이날 일정이 끝난 뒤 가진 브리핑에서 “오늘 하루종일 다자 및 양자 접촉을 갖고 노력했으나 좋은 소식이 없다”면서 “내일까지 협의를 계속해봐야 할 것 같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쟁점 대상에 언급, “주로 상응조치의 폭과 북한이 취할 비핵화조치의 폭, 속도, 범위와 관련된 내용”이라고 소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