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영우 “북, 올해내 신고.불능화 의지 보여”

북핵 6자회담 한국측 수석대표인 천영우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18일 “북한이 올해 안에라도 (핵 프로그램)신고와 불능화를 이행할 의지가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또 북한은 모든 핵 프로그램을 빠짐없이 신고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