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 선미 로프연결 성공…내부 반응 없어

해군은 29일 8시 55분께 육안으로 확인한 침몰된 천안함 함미 어뢰 갑판에 로프를 묶는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해군은 이날 오전 6시30분께부터 잠수요원 120여 명을 백령도 사고해역에 투입해 함미 확인 작업을 벌였으며, 2시간 여 동안 작업 끝에 로프를 묶는데 성공했다.


로프연결에 성공하면서 실종자 수색을 위한 잠수요원 투입이 언제든 가능해 졌다. 해군은 사고해역 주변에 잠수요원 30여 명을 대기시켜 놓고 정조시간 때인 이날 오후 1시~3시 사이 본격적인 실종자 수색작업에 나설 계획이다.


하지만 군이 함미에 로프를 묶는 과정에서 잠수요원들이 함미 표면을 두드려 봤지만 아무런 반응이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