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춘역 빠져나가는 김정일 차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