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미 외무, 전화로 북핵문제 등 논의

리자오싱(李肇星) 중국 외교부장과 콘돌리자 라이스 미국 국무장관이 23일 저녁 전화로 양국간 전략적 협력에 관해 논의했다고 중국 외교부가 24일 밝혔다.

중국 외교부는 이날 웹사이트에 올린 짤막한 성명을 통해 “양국 외무장관은 두 나라 사이의 전략적 협력 관계와 한반도 핵 문제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발표했다.

중국 외교부는 더이상 자세한 내용을 공개하지 않았으며 최근 중국 군부가 탄도미사일을 발사해 자국의 인공위성을 해체시킨데 대해 논의했는지도 알려지지 않았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