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중 최소 1개 불능화 조치 완료”

북한 핵시설 불능화팀을 이끌고 있는 성 김 국무부 한국과장은 6일 “3개 영변 핵시설에 대한 불능화가 이번 주 시작됐다”면서 “이번 주 안에 (3개 시설에 대한) 11개 불능화 조치 중 최소 1개 조치가 마무리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1일 방북, 불능화 과정의 시작을 지켜본 김 과장은 이날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우리는 아주 좋은 출발을 했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연합

소셜공유